코로나 워크스루 부스가 만들어진 계기

코로나 워크스루 부스가 만들어진 계기

아재월드 0 31 0 0

 

안여현 사무관(마취과 전문의):

편하게 일하기 위해 월급이 1/3으로 깎이는걸 각오하고 민간병원 그만두고 

보건소로 왔는데 코로나 19가 날 좆같게 한다

꿀을 빨고싶다...!

 

 

 

 

 

사비를 털어가면서 코로나 19 연구 논문을 찾아보고,

직접 코로나 검사 부스를 스케치, 디자인함

 

 

 

 

 

고려기연:오 님 아이디어 좋은데 우리랑 같이 만들어요

 

 

 

 

안사무관: 발명도 끝났고

업체에서 제품도 만들고 있는데

공무원이라 특허등록이 힘들다...

 

 

 

특허청: 님 아이디어 좋네용

우리가 특허등록 도와드림

대신 인도적 목적 사용엔 영리추구 않겠다는 약속만 해주셈

 

 

 

 

 

안사무관:ㅇㅇ 서약 씀

 

 

 

 

그렇게 코로나 검사가 몹시 귀찮았던

사무관의 노력은 결실을 맺어

기존 음압텐트 방식에 비해 검사시간은 1/20로 줄어들고

비용도 1/3로 줄어들게되었고

 

해외에 327대가 수출되는등

성황리에 팔려나가고 있다.

 

 

 

 

0 Comments
Category
State
  • 현재 접속자 0 명
  • 오늘 방문자 936 명
  • 어제 방문자 2,180 명
  • 최대 방문자 2,430 명
  • 전체 방문자 91,688 명